아파트관리업체

페이지 정보

profile_image
작성자유키 조회 9회 작성일 2021-05-13 23:12:41 댓글 0

본문

[단독] 관리업체도 '30년 철밥통'…돈 내야 회계감사? (2021.05.06/뉴스데스크/MBC)

임대 아파트들은 유독 차별을 받고 있습니다.
2년에 한 번씩 공개 입찰로 관리 업체를 바꾸는 민간 아파트 들과는 달리, 유독 LH 임대 아파트는 관리 업체가 한 번 선정이 되면 30년, 50년이 지나도 바뀌지 않습니다.
게다가 회계 감사도 받지 않다 보니까, 비리가 싹 틀 수밖에 없는데요.


https://imnews.imbc.com/replay/2021/nwdesk/article/6170710_34936.html


#LH #임대아파트 #파주

아파트 관리회사 업체선정 비리...억대 오가

용역업체 선정 등 각종 이권에 개입해 뒷돈을 챙긴 아파트 관리업체들이 무더기로 적발됐습니다. 아파트 경비와 청소, 심지어 알뜰시장 운영업체들이 돈이 되는 일은 앞뒤 가리지 않았습니다.

[뉴스데스크]아파트 관리업체의 5원짜리 계약?

오늘도 아파트 관리비를 둘러싼

해묵은 비리의혹이 수면 위로 드러난

익산의 한 아파트 소식입니다.



어제는 아파트 회계 감사가 허술하게

이뤄졌다는 보도를 해드렸죠.



그렇다면 말 그대로 주민들을 대신해

아파트 관리를 맡는 '위탁 관리업체'는

그동안 뭘 했던 걸까요?



알고보니 같은 아파트에서

별도 입찰이 필요한 보수 공사 등

이권 사업에 관여해온 것으로 드러났습니다.



조수영 기자가 취재했습니다.



아파트 주민자치회는 관리비 횡령의혹의

당사자인 경리직원의 고용주이자



13년간 아파트 관리를 맡아온

위탁업체에 계약해지를 통보했습니다.



박홍수 / A아파트 입주자대표회 감사

"전임자가 했던 것을 후임자가 보면

많이 들통 나는 경우도 있거든요. 그래서

관리업체도 3년에 한번씩이든 주기적으로

(순환시켜 줄 필요..)"



한 사람의 일탈로 보이지만, 더 이상

업체한테도 관리를 믿고 맡길 수 없겠다는 것.



PIP-CG

업체가 매월 관리 면적 1제곱미터당

'5원'만 받아가 실은 계약을 유지하는 게

금전적으론 이득인데

/끝



한편으론, 겨우 이 정도 액수로

천 세대가 넘는 대단지 아파트를

어떻게 관리하고, 이익을 남기는지

그간 궁금증도 적지 않았습니다.



박홍수 / A아파트 입주자대표회 감사

"여러가지 작업 비용에서 자기네들이 챙기기

위해 최저가(제곱미터당 5원)로 들어오지 않느냐.. 앞으로 선정할 때는 아파트 관리에만

집중할 수 있는.."



국토부 공시자료를 바탕으로

아파트에서 진행된 각종 공사의 입찰내역을

살펴봤더니 유의미한 흔적이 발견됩니다.



우선 계약액이 4억여 원으로

이 아파트에선 규모가 가장 큰,

옥상 방수공사를 따간 이 건설업체..



등기 내역을 봤더니 본점 지점장에

아파트 관리업체 대표가 이름을 올렸습니다./끝



CG

기업정보 사이트에 올라온 업체의

주주 명부를 보면 이 업체가,

아파트 관리업체 대표와 그 가족들이

소유해온 업체란 사실이 명확해집니다./끝



입찰 마감을 1시간 앞두고,

그것도 가장 늦게 최저가를 써내면서

억대의 공사를 따갈 수 있었던 건설사가

아파트 관리업체와 한몸이란 겁니다./끝



불법까진 아니더라도 계약 과정이

공정했는지 의문이 제기되는 대목입니다.



비교적 소액이긴 하지만

관리업체 대표의 부인이 운영하는 회사도

아파트 소독업체로 선정돼 있습니다.



도내에서 100개가 넘는

아파트를 관리하는 이 업체 대표는



현행 위탁계약 과정에서 따르는

오해일 뿐이라며, 본인과 가족이

관련된 업체를 통한 수주 과정의

불공정은 가당치 않다고 말합니다.



아파트 위탁관리업체 대표

"원래는 (관리업체가) 다 같이 해야 하는데 2010년도부터 (용역)사업자 선정 지침이

생겨서 다 구분해야 맞는 것이고..

중요한 공사가 일곱 가지, 여덟 가지가

있어요. 그런 것 중에서 한 가지 정도를.."



한편으론, 직원의 회계비리 의혹이

불거지지 않도록, 아파트 관리 업체로서

재발 방지책도 고민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.



아파트 관리업체 대표

"회계관리 강화지침을 만들어서 이번주에라도

시행할 수 있을 정도로 하는데 아무튼

견제,통제 제도를 강화해야 하죠."



업체이기 때문에 당연하다지만

이윤을 먼저 고민하다 보니

아파트 관리는 후순위였던 게

아니었는지 의문이 일 수밖에 없습니다.



투명하고 공정한 관리비 집행을 바라는

사회적 요구에 관련 업계가 어떻게

대응해야 하는지 답은 정해져 있습니다.



MBC뉴스, 조수영입니다.

... 

#아파트관리업체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전체 4,432건 1 페이지
게시물 검색
Copyright © www.roromama.co.kr. All rights reserved.  Contact : help@oxmail.xyz